Alex ferguson on Jesse lingard “Jesse Lingard is going to be some player. He is 19, came through our youth system and is built like Jean Tigana was for France. But he never got into the limelight there until he was about 24, and I think that will be the same with Lingard. he will become a player when he’s 22 or so. As an attacking midfielder he has got a really good talent. i think he will be a player we have high hopes for, definitely.” “제시 린가드는 굉장한 선수가 될 겁니다. 그는 현재 19살이고, 우리의 유스 시스템을 거쳤으며 프랑스에서의 장 티가나와 같이 성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장 티가나는 그가 24살이

close

Alex ferguson on Jesse lingard “Jesse Lingard is going to be some player. He is 19, came through our youth system and is built like Jean Tigana was for France. But he never got into the limelight there until he was about 24, and I think that will be the same with Lingard. he will become a player when he’s 22 or so. As an attacking midfielder he has got a really good talent. i think he will be a player we have high hopes for, definitely.” “제시 린가드는 굉장한 선수가 될 겁니다. 그는 현재 19살이고, 우리의 유스 시스템을 거쳤으며 프랑스에서의 장 티가나와 같이 성장하고 있습니다. 하지만 장 티가나는 그가 24살이

Read more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마이크가 키에 안 맞아서 본인이 직접 내리려고 애쓰는 모습 자동인데 수상소감할 시간은 부족하고  감사할 분은 많아서 당황 졸귀ㅋㅋㅋ

close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마이크가 키에 안 맞아서 본인이 직접 내리려고 애쓰는 모습 자동인데 수상소감할 시간은 부족하고  감사할 분은 많아서 당황 졸귀ㅋㅋㅋ

Read more

중략 “이 방법은 상어가 다른 어류보다 전류 감지 능력이 뛰어나다는 점을 활용한 것. 물이 전도체이기 때문에 물에 전류가 흐를 경우 감전 가능성이 있는데 전류 감지능력이 뛰어난 상어는 이런 이유로 전류가 흐르는 곳에 가까이 가지 않는다.  제작팀은 물에 건전지를 빠뜨리면 상어가 건전지에서 나오는 전류를 감지해 건전지 근처에는 가지 않는다는 사실을 실험을 통해 확인했다.  ‘스펀지’ 박정미PD는 “지난달 28일 부산 해운대에 있는 테마 수족관 ‘아쿠아리움’에서 2m가 넘는 상어를 이용해 실험을 했다”면서 “수족관에 건전지와 함께 먹이를 넣었더니 다른 어류들은 먹이 쪽으로 달려드는데 상어만이 피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01065955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응 그딴거 다 필요 없음.

close

중략 “이 방법은 상어가 다른 어류보다 전류 감지 능력이 뛰어나다는 점을 활용한 것. 물이 전도체이기 때문에 물에 전류가 흐를 경우 감전 가능성이 있는데 전류 감지능력이 뛰어난 상어는 이런 이유로 전류가 흐르는 곳에 가까이 가지 않는다.  제작팀은 물에 건전지를 빠뜨리면 상어가 건전지에서 나오는 전류를 감지해 건전지 근처에는 가지 않는다는 사실을 실험을 통해 확인했다.  ‘스펀지’ 박정미PD는 “지난달 28일 부산 해운대에 있는 테마 수족관 ‘아쿠아리움’에서 2m가 넘는 상어를 이용해 실험을 했다”면서 “수족관에 건전지와 함께 먹이를 넣었더니 다른 어류들은 먹이 쪽으로 달려드는데 상어만이 피하는 것을 확인했다”고 말했다. “ http://entertain.naver.com/read?oid=001&aid=0001065955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Video 태그를 지원하지 않는 브라우저입니다. 응 그딴거 다 필요 없음.

Read more

저상황에서 거의 대부분은 ‘그냥 써’ , ‘다시 써’ 라고 하지 ‘얹어’라는 단어선택이 저 순간 쉽지 않은건데ㅋㅋ  진짜 타고난 천재성은 대단하다

close

저상황에서 거의 대부분은 ‘그냥 써’ , ‘다시 써’ 라고 하지 ‘얹어’라는 단어선택이 저 순간 쉽지 않은건데ㅋㅋ  진짜 타고난 천재성은 대단하다

Read more